열병
나는 지금껏 살아오면서
무언가에 활활 타오른 적 없다.

종이한장보다 더 얇은 시큰둥과 시니컬의 차이를
그저 음미하고 있었을 뿐이다.

그런데 지금 원인모를 열병이 났네.
자꾸 몸에서 열이 치밀어 오른다.

내 몸이 내 마음의 거울이라면
나는 무언가에 활활타오르고 있나 보다.

아마도 그것은 분노.
by shiraz | 2009/04/15 22:18 | 일상 | 트랙백(2) | 덧글(0)
트랙백 주소 : http://shiraz.egloos.com/tb/2324358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Tracked from You Will Be .. at 2014/07/14 16:52

제목 : asics piranha sp 3
奻畯圠汩敂奼畯氧敢奼畯眠汩湥⁤灵奼畯洠祡戠絥笠籁桔 asics gt 2140 籥湁籹⁁敮絷笠潌敳籲潌獳⁽䥻⁦潙⁵潄❮籴晉礠畯搠潮籴湕敬獳礠畯卼潨汵⁤潹⁵潮絴笠扏慴湩䅼煣極敲䝼瑥剼捥楥敶⁽䅻楳獣呼敨挠浯慰祮乼歩絥笠潆瑯敷牡卼潨獥卼潨獥漠⁲潢瑯米湓慥敫獲ൽ笊桗瑥敨⁲潹❵敲奼畯洠祡戠絥笠敳牡档湩籧潬歯湩籧敳步湩籧牢睯楳杮⁽瑻潤瑼潣灭敬整瑼捡潣灭楬桳瑼数晲牯絭笠慐摩䍼浯数獮瑡摥偼楡⁤畯籴慐摩映牯⁽䱻潯畫籰敒敳牡档䱼潯潦籲敓牡档⁽䵻牡敫楴杮䅼癤牥楴楳杮䵼牡敫楴杮愠摮愠癤牥楴楳杮䅼癤牥楴......more

Tracked from The Sorts Of.. at 2014/08/09 03:15

제목 : asics gel kayano 18
桔⁥潓瑲⁳晏笠畒湮湩⁧桓敯米瑁汨瑥捩猠潨獥䩼杯楧杮猠潨獥剼湵楮杮猠敮歡牥絳䄊⁳敷愠汬笠敲 asics gel nimbus 14 潣湧穩摥慼正潮汷摥敧籤摩湥楴楦摥牼来牡敤絤‬桴⁥䅻楳獣呼敨挠浯慰祮⁽灏牥瑡湩⁧卻潨獥愠敲䙼潯睴慥⁲獩⁽景琠敨瘠牥⁹扻獥⁴湩發牥⁹敢瑳椠籮楦敮瑳椠籮潴⁰湩⁽污潻数慲楴杮睼牯楫杮牼湵楮杮晼湵瑣潩楮杮⁽桳敯⁳晻敩摬慼敲籡湩畤瑳祲摼獩楣汰湩絥‮桔⁥桳敯⁳慻敲猠籯牡⁥硥牴浥汥籹牡⁥敲污祬慼敲瘠牥絹朠敲瑡笠桴瑡琠敨⁹牡籥桴瑡琠敨❹敲瑼敨⁹牡籥捡畴污祬⁽摡灡整⁤瑻湡籹潴琠敨瑼......more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

<<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>>